- 기술혁신형 기업 위주 자금 배정…성장기반 확충 등 기대 -

[세계로컬핫뉴스]올해 중소기업육성자금 5000억 원 푼다

이영애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1-07 08:56:3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남=세계타임즈 이영애 기자]충남도가 올해 도내 지역 중소기업의 안정적 생산 활동을 돕고 성장기반 확충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중소기업 육성자금 5000억 원을 지원한다.


올해 중소기업 육성자금은 △창업자금 500억 원 △경쟁력강화 자금 500억 원 △혁신형자금 1200억 원 △기업회생자금 200억 원 △제조업 경영안정자금 800억 원 △기술혁신형 경영안정자금 600억 원 △소상공인자금 1200억 원이다.


이 가운데 기술혁신형 경영안정자금은 벤처기업 등 기술혁신형 기업의 담보 부족 해소를 위해 신용보증기금 및 기술보증기금과의 업무 협약을 통해 금융기관의 담보요구를 보증서로 대체할 수 있는 자금으로, 지난해 처음 신설돼 상반기에 조기 소진된 바 있다.


업체당 지원 규모는 △창업 및 경쟁력자금은 25억 원 △혁신형 자금 25억 원 △기술혁신형 경영안정자금 10억 원 △제조업 경영안정자금 3억 원 등이다.


특히 올해는 기술혁신형 기업 육성을 위해 혁신형 자금의 업체당 지원 한도를 기존 15억 원에서 25억 원으로 10억 원 증액했고, 기술혁신형 경영안정자금의 지원규모도 100억 원 증액한 600억 원으로 꾸렸다.


업체가 부담해야 하는 금리는 창업 및 경쟁력강화 자금의 경우 3.4%(첫해 0.4% 추가 지원)이며, 혁신형 자금은 2.5%이다.


도는 제조업 경영안정자금, 기술혁신형 경영안정자금, 소상공인 자금은 업체 부담 금리에서 1.75∼2.5%를 지원한다.


신청은 창업 및 경쟁력, 혁신형 자금은 충남도경제진흥원, 제조업 경영안정, 기업회생 자금은 시·군 지역경제과에서 받는다.


기술혁신형 경영안정자금은 신용보증기금 및 기술보증기금, 소상공인자금은 충남신용보증재단으로 접수하면 된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영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