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자 발견 즉시 심폐소생술로 소중한 생명 살려

[세계로컬핫뉴스] 심정지 환자 생명 살린 김영우 씨 표창 수상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10-07 21:32:3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종=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7일 시장 집무실에서 심폐소생술로 생명을 구한 세종도시교통공사 소속 승무사원 김영우 씨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김 씨는 지난 9월 16일 12시경 대평동 버스 차고지에서 갑자기 쓰러진 심정지 환자를 발견하고 즉시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심폐소생술로 기적처럼 의식을 되찾은 환자는 119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되어 치료받았으며, 현재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다. 

 

이외에도 김 씨는 절도범을 검거하고 교통사고로 의식을 잃은 운전자를 구하는 등 위험에 처한 이웃을 외면하지 않는 용기 있는 시민으로 주변에서 칭송이 높다.  

 

김 씨는 “심폐소생술 교육이 있을 때마다 관심 있게 교육을 받았던 것이 주효했다”며 “나부터 시작한 바른 행동이 우리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퍼트릴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이춘희 시장은 “위기에 처한 시민을 외면하지 않고 생명 보호에 앞장서 시민에게 귀감이 되었다”라며 “김영우 씨에게 세종시민을 대표해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