맹·고독성 농약 3종 등 28종 농약 검출여부 점검

[세계로컬핫뉴스] 세종시 우기 골프장 농약 잔류량 검사 실시

임도윤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9-18 23:53:5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종=세계타임즈 임도윤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18일 관내 2개 골프장의 농약 사용기준 준수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농약 잔류량 검사를 실시한다.

골프장 잔류농약 검사는 연중 건기(4~6월)와 우기(7~9월) 두 차례에 걸쳐 실시되며, 검사항목은 맹·고독성 농약 3종, 잔디 사용금지 농약 7종, 일반 농약 18종 등 총 28종의 농약이다.  

 

시는 이날 관내 골프장 2곳의 토양과 유출수, 연못에서 각각 시료를 채취, 충남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해 잔류농약 검출 여부를 점검한다. 

 

검사 결과 토양 및 유출수(연못)에서 맹·고독성 농약이 검출되면 10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김주식 환경정책과장은 “정기적인 골프장 농약 잔류량 검사를 통해 농약사용량 저감을 유도하고 토양·수질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임도윤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